컨텐츠 바로가기

07.25 (목)

'가브리엘' 박보검, 아일랜드行 루리로 새 인생…버스킹+요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My name is 가브리엘' 박명수와 박보검의 캐릭터 포스터가 공개됐다.

JTBC 신규 예능 프로그램 'My name is 가브리엘(연출 김태호 이태경, 작가 조미현, 이하 마이 네임 이즈 가브리엘)'은 제작사 테오(TEO)가 JTBC에서 선보이는 신규 프로그램으로, 아무도 나를 모르는 곳에서 세계 80억 인구 중 한 명의 이름으로 72시간 동안 '실제 그 사람의 삶'을 살아가는 관찰 리얼리티 예능이다.

조이뉴스24

'마이 네임 이즈 가브리엘' 박명수 박보검 캐릭터 포스터가 공개됐다. [사진=JT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공개된 캐릭터 포스터는 박명수와 박보검에게 부여된 새로운 이름을 담아내 시선을 사로잡는다. 포스터 속 박명수는 'My name is 우티'라는 이름표를, 박보검은 'My name is 루리 오 달라'라는 이름표를 장착한 모습이다. 이름 하나로 운명이 바뀐 두 사람에게 펼쳐질 새로운 인생이 기대를 모으는 가운데 '타인의 삶'에 스며든 일부 장면들도 함께 담겨 흥미를 자극한다.

먼저, 태국 치앙마이에서 '우티차이'라는 이름으로 살아가는 박명수는 오토바이를 타는 모습, 아기를 안고 있는 모습, 파파야를 고르는 모습 등이 캐릭터 포스터에 담겼다. 과연 우티차이의 삶은 어떨지 더욱 호기심을 치솟게 만든다.

포스터 속 악보를 들고 있는 박보검의 새로운 삶도 궁금증을 자극한다. 아일랜드 더블린에서 루리 오 달라라는 이름으로 새 인생을 부여받은 박보검에게는 버스킹 공연, 현지인들과 어울리고 요리를 하는 모습 등이 더해져 72시간 동안 어떤 이야기를 그려냈을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새로운 이름과 함께 형성된 새로운 관계들도 눈길을 끄는 포인트다. 이들은 가족, 친구, 직장 등 삶의 다양한 부분에서 깊은 관계성을 맺으며 차별화된 재미와 감동, 웃음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마이 네임 이즈 가브리엘'은 '무한도전' 김태호 PD와 '놀라운 토요일', '혜미리예채파' 등을 연출한 이태경 PD가 의기투합한 프로그램이다. 박명수, 염혜란, 홍진경, 지창욱, 박보검, 가비, 덱스가 라인업으로 확정돼 기대를 더하고 있으며, 데프콘과 다비치(이해리·강민경)가 메인 MC로 함께한다.

'마이 네임 이즈 가브리엘'은 오는 21일 저녁 8시 50분 JTBC에서 첫 방송된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 조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