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1 (일)

MLB 주최 유소년 야구 대회 '2024 MLB 컵 코리아', 14일 개막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사진=스포츠인텔리전스그룹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Major League Baseball)가 주최하는 전국 규모의 유소년 야구 대회 '2024 MLB 컵 코리아(MLB CUP KOREA)' 예선전이 화성드림파크에서 14일부터 열흘간 개최된다.

MLB에서 주최하고 한국리틀야구연맹에서 주관하는 '2024 MLB CUP KOREA'는 2019년에 시작해 코로나19로 취소된 2020년을 제외하고 올해로 5회째 개최되는 대회로, 지난해에는 용인 수지구 팀이 U10 부문, 인천 서구 팀이 U12 부문에서 각각 우승을 차지했다.

'2024 MLB CUP KOREA'는 14일 화성드림파크에서 열리는 개막식을 시작으로 23일까지 10일간 예선이 펼쳐진다. 예선을 통과한 부문별 각 8개 팀이 10월 5-8일 제주 서귀포시 강창학 야구장에서 본선을 치를 예정이다. 지난해 총 166개 참가팀을 넘어 올해는 전국에서 U10 부문에 72개 팀, U12부문에 109개 팀 등 총 181개 팀이 참가해 국내에서 가장 많은 팀이 참가하는 최대 규모의 대회로 자리매김했다.

또한 2022년 처음 설립되어 매년 지급해오고 있는 MLB 장학금은 올해에도 10명의 선수를 선정해 3기 MLB 장학금을 지급한다. MLB는 한국리틀야구연맹과 함께 스포츠맨십, 야구 실력, 지도자 추천 등 다양한 기준을 통해 10명의 선수를 선정하는 MLB 장학금 프로그램을 통해 한국 야구 꿈나무들의 성장을 위한 지속적인 지원을 이어갈 계획이다.

이와 함께, 15일 오후 1시 30분부터 MLB컵이 개최되는 화성 드림파크에서는 유소년 야구 클리닉 'Play Ball Weekend'가 진행된다. 플레이볼 위크엔드는 전세계 여러 나라에서 동시에 개최되는 야구 클리닉으로서, 유소년들의 야구 참여 증진과 청소년 야구 발전을 위해 기획되었으며, 야구 꿈나무들 또는 야구를 처음 접하는 유소년들에게 메이저리그 출신 선수를 비롯한 유능한 야구 코치진으로부터 트레이닝을 받을 수 있는 소중한 경험을 제공하여 야구에 대한 열정을 키워주기 위한 글로벌 프로젝트이다.

2024 MLB 월드투어 서울시리즈 기간 중 한차례 진행되어 유소년 선수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던 프로그램으로, 수비, 타격, 투구 등 3개의 스테이션에서 진행되는 클리닉에는 약 100명의 남녀 초등학교 저학년 야구선수와 야구에 관심을 가지고 있는 학생들이 참가하게 된다. 이번 클리닉에는 샌디에이고 파드리스 코치 출신의 홍성흔 코치가 감독으로 참가하며, 특히 한국여자야구연맹(WBAK)과 협업을 통해 한국 여자 야구 대표팀 선수들이 코치로 참여하여 유소년 여자 야구 선수들 또는 야구에 관심을 가지고 있는 여자 학생들에게 좋은 경험을 선사할 예정이다.

찰리 힐 MLB인터내셔널 수석부사장은 "MLB컵은 지난 5년 동안 크게 성장하여 더 많은 선수들과 팀들이 이 대회에 참가하게 되어 매우 기쁘고, 한국 야구의 저변이 확대되고 있다는 것에 큰 보람을 느끼고 있다"며, "MLB컵과 플레이볼 위크엔드를 통해 보다 더 많은 유소년들이 야구에 대한 사랑을 키울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대회의 주관을 맡은 한국리틀야구연맹 유승안 회장은 "5회째 대회를 개최하고, MLB 장학생 3기를 배출하게 되었다. 매년 MLB의 적극적인 지원에 깊은 감사의 말씀을 전한다"며 "올해도 작년과 마찬가지로 최대 규모의 팀이 참가하고, 학부모님들이 MLB 컵 대회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있다. MLB컵이라는 최고 권위의 대회를 개최할 수 있어 영광이고 앞으로 더 많은 한국리틀야구 출신들의 MLB 진출을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스포츠투데이 이상필 기자 sports@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