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1 (일)

김무준, TBS日드라마 '블랙페앙2' 수련의 된다 [공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블랙페앙2 / 사진=9아토엔터테인먼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배우 김무준이 일본 TBS 드라마 ‘블랙페앙 2’에 주연급으로 캐스팅되어 일본에 진출한다.

'블랙페앙’은 ‘가이도 다케루’의 소설을 원작으로 의료와 돈 그리고 혁명을 둘러싼 초대작 메디컬 드라마로 2018년에 시즌1이 인기리에 방송된 후 6년 만에 ‘블랙페앙 2’의 제작이 확정되어 오는 7월 방송을 앞두고 있다. 시즌1에 출연했던 일본의 인기 아이돌 아라시의 멤버 ‘니노미야 카즈나라’가 시즌2에도 출연을 확정 지으며 대중들의 기대를 한껏 끌어올렸다.

극 중 김무준이 맡은 ‘민재’는 영어, 일어 등 3개국어가 가능한 엘리트에 스마트한 매력을 가진 인물로, 아픈 엄마의 병을 고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한국에서 온 외과 인턴 역을 맡아 시청자들을 만날 예정이다.

이어 그동안 작품 속 다양한 역할들을 완벽히 소화해 내며 신인답지 않은 연기력을 인정받아온 김무준은 ‘너에게 가는 속도 493km’, ‘알고 있지만,’ 등을 통해 눈에 띄는 라이징 스타로 발돋움했으며, 드라마 ‘연인’에서는 ‘소현 세자’ 역을 맡아 MBC 연기대상 ‘남자 신인상’ 수상까지 거머쥐며 눈도장을 찍었다.

이처럼 차근차근 필모그래피를 쌓으며 성장해 가고 있는 김무준이 일본까지 진출, 앞으로 보여줄 활약이 큰 기대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블랙 페앙2’는 일본 TBS를 통해 7월 방송을 앞두고 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