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19 (금)

TXT, 4세대 케이팝 가수 중 빌보드 '아티스트 100' 최장 차트인 기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미국 빌보드 차트에서 4세대 K-팝 아티스트 신기록을 썼다.

11일(이하 현지시간) 미국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가 발표한 최신 차트(6월 15일 자)에 따르면 투모로우바이투게더(수빈, 연준, 범규, 태현, 휴닝카이)는 '아티스트 100' 43위에 오르며 통산 77주간 차트인했다.

'아티스트 100'에서 70주 이상 순위권에 든 K-팝 가수는 방탄소년단과 투모로우바이투게더뿐이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자신들이 보유한 4세대 K-팝 아티스트 최장 차트인 기록을 자체 경신 중이다.

이들의 미니 6집은 '빌보드 200'에서 141위에 자리하며 통산 6주간 순위권에 들었다. 이 앨범은 5월 14일부터 지난 8일까지 진행된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세 번째 월드투어 북미 공연에 힘입어 지난주 빌보드 200에 111위로 재진입 후 차트 순항 중이다. 이 외에도 이 앨범은 톱 앨범 세일즈와 톱 커런트 앨범 세일즈에서 지난주에 이어 6위를 유지했고, 월드 앨범에서는 3위로 9주 연속 톱3를 지켰다.

한편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TOMORROW X TOGETHER WORLD TOUR ' 북미 공연으로 K-팝 최초 기록을 쓰며 의미 있는 이정표를 세웠다. 이들은 K-팝 가수로는 처음으로 오클랜드-앨러메다 카운티 콜리세움(Oakland-Alameda County Coliseum)과 휴스턴의 미닛 메이드 파크(Minute Maid Park)에서 공연을 펼쳤다. 또한 뉴욕 매디슨 스퀘어 가든(Madison Square Garden) 2회 공연을 매진시킨 최초의 K-팝 가수가 됐다.

현혜선 기자 sunshine@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