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13 (토)

팽수희 "최양락은 성형남…쌍꺼풀 수술 2번·리프팅까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유튜브 채널 '테오-살롱드립2' 11일 공개

뉴스1

유튜브 '살롱드립2'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코미디언 팽수희(팽현숙)가 남편인 코미디언 최양락의 성형 사실을 폭로했다.

11일 오후 유튜브 채널 '테오'를 통해 공개된 웹 예능 '살롱드립2'에 최양락, 팽수희(팽현숙) 부부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1호 개그맨 부부 최양락과 팽수희가 리프팅 수술로 화제가 된 근황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최양락은 "아내가 요즘 의학이 발달해서 수술하고 칼 대는 게 아니라 기계로 하면 올라간다고 하더라, 그때 눈치를 챘어야 했는데"라며 물조차도 금식이었던 시술 하루 전날에 이상함을 느꼈다고 고백했다.

이어 팽수희는 "(최양락은) 알게 모르게 성형중독자다"라고 너스레를 떨며 쌍꺼풀 수술 2번에 리프팅 수술까지 했다고 폭로했다. 그러나 팽수희는 "10년 전 모습 같아서 좋다, 프레시한 모습을 보여주고 싶었다, 쭈글쭈글해지면 우울하잖아"라고 애정을 드러내며 '성형 미남'이라는 장도연의 표현을 '성형남'이라고 정정하며 웃음을 안겼다.

hanappy@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