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4 (수)

김수현, '케이콘' 호스트 출격…글로벌 팬들 만난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사진=CJ EN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데일리 스타in 최희재 기자] 배우 김수현이 ‘KCON LA 2024(케이콘 엘에이 2024)’(이하 ‘케이콘’)의 ‘엠카운트다운’ 호스트로 나선다.

CJ ENM은 오는 7월 26일부터 28일까지 사흘간 미국 로스앤젤레스에서 개최되는 ‘케이콘’에 김수현, 로운, 전소미가 호스트로 무대에 오른다고 밝혔다.

특히 김수현의 ‘케이콘’ 방문은 2015년에 이어 9년 만이다. 글로벌 스타 김수현과 ‘케이콘’의 만남에 이목이 집중된다.

세계 음악시장 1위인 미국에서 K팝 아티스트를 소개하고 이들이 글로벌에 진출해 활약할 수 있도록 발판이 되어 온 ‘케이콘’은 다양한 멀티 스테이지를 비롯한 아티스트와 팬 밀착형 콘텐츠 및 프로그램을 선보일 계획이다.

‘케이콘’은 올해 ‘뮤지엄 오브 팝피아’(MUSEUM OF POPPIA)를 테마로 다채로운 K팝 작품을 선보인다. 다양한 K팝 스테이지와 퍼포먼스, 다채로운 콘텐츠를 통해 음악과 문화로 국경과 세대 경계없이 서로 공감하고 연대를 이루는 새로운 차원의 축제라는 포부를 드러냈다. 호스트 역시 예년과 달리 글로벌 트렌드를 선도하는 K팝과 K콘텐츠의 대표주자를 초청해 페스티벌을 이끌 예정이다.

이데일리

(사진=CJ EN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첫째 날인 26일에는 로운이 호스트로 출격한다. 독보적인 외모를 자랑하는 로운은 SF9으로 데뷔해 이후 배우로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드라마 ‘혼례대첩’으로 지난 해 KBS 연기대상에서 남자 최우수상, 남자 인기상, 베스트 커플상 등 3관왕의 영예를 안기도 한 로운은 호스트로 나서 ‘케이콘’의 매일 밤을 화려하게 장식할 엠카운트다운의 포문을 연다.

이데일리

(사진=CJ EN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27일에는 전소미가 마이크를 잡는다. 긍정적이고 에너지 넘치는 아이콘으로 트렌드를 이끌어가고 있는 전소미는 ‘마마 어워즈’(MAMA AWARDS)를 통해 이미 뛰어난 진행 실력 및 퍼포먼스를 인정받은 만큼 이번 ‘케이콘’에서 역시 활약을 펼칠 것으로 기대된다.

김수현은 ‘케이콘’의 대미를 장식할 28일 호스트로 무대에 선다. 최근 종영한 드라마 ‘눈물의 여왕’이 넷플릭스 글로벌 톱 10 시리즈(비영어) 부문 1위에 오르는 등 글로벌 신드롬을 일으킨 바 있다.

2012년 미국 어바인을 시작으로 전 세계 각 지역에서 개최되어온 CJ ENM의 ‘케이콘’은 음악 콘텐츠를 중심으로 문화 전반을 아우르는 페스티벌 모델을 제시하며 한류 확산에 선구적인 역할을 해왔다. 방탄소년단(BTS)을 비롯해 12년간 수많은 아티스트들이 신인 시절부터 글로벌 무대에 설 기회가 되어온 ‘케이콘’의 오프라인 누적 관객수는 183만여명에 달한다.

‘케이콘’은 오는 7월 26일부터 28일까지(현지시간 기준) 사흘간 미국 로스앤젤레스에 위치한 크립토닷컴 아레나, LA 컨벤션 센터, 길버트 린지 플라자에서 열린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