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5 (목)

쎄이, 존경하는 아티스트 “송골매·조용필...길게 음악하고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가수 쎄이. 사진ㅣ유니버셜뮤직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알앤비 싱어송라이터 쎄이(SAAY)가 존경하는 가수로 송골매, 조용필을 언급했다.

11일 오후 서울 강남구 논현동에 위치한 유니버셜뮤직에서는 쎄이의 새 디지털 싱글 ‘도미노’ 발매 기자간담회가 진행됐다.

쎄이는 12일 오후 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새 디지털 싱글 ‘도미노(DOMINO)’를 발매한다.

이날 쎄이는 “넓은 스펙트럼을 가진 음악인이 되고 싶다. 존경하는 가수로 팝 가수 자넷 잭슨이 있다. 국내로는 송골매, 조용필 선생님이 있다”며 “어떤 큰 상을 받는다기보다 그 분들처럼 오랫동안 콘서트 하며 음악을 하고 싶은 마음이 크다”고 말했다.

쎄이의 신곡 ‘도미노’는 클래식과 힙합이 결합된 미디어템포 알앤비&힙합 곡으로, 쎄이가 작사와 작곡에 직접 참여해 진정성을 높였다. 곡은 잠재돼 있던 ‘자아 분열’에 대한 고충이자 메시지, 무너진 쎄이 자신에 대한 이야기를 진솔하게 담았다.

‘음악으로 말하는 사람이 되다’라는 의미의 ‘SAY’에서 더 발전한 모습을 보이고자 ‘A+’의 의미를 담은 ‘쎄이’는 2017년 7월 데뷔해 다양한 장르의 앨범을 선보였다. 작곡, 안무 창작, 퍼포먼스 디렉팅까지 진두지휘하는 다재다능한 아티스트로다. 올해 초 유병재 유튜브 채널에 출연해 밸런스 게임에서 모든 질문에 ‘차은우’로 답하는 영상이 화제가 되며 1000만 회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하기도 했다.

[지승훈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