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나솔사계' 정숙 "종수만 마음에 두고 있다"…영철 '이중 약속' 여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ENA·SBS플러스 '나솔사계' 28일 방송

뉴스1

ENA·SBS플러스 '나는 SOLO, 그 후 사랑은 계속된다'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나솔사계' 정숙이 영철보다 종수에게 마음이 끌린다고 밝혔다.

28일 오후 방송된 ENA·SBS Plus 예능 프로그램 '나는 SOLO, 그 후 사랑은 계속된다'(이하 '나솔사계')에서는 다시 솔로 민박으로 돌아온 솔로남녀의 모습이 담겼다.

솔로 민박을 떠난 11기 영철은 3기 정숙, 13기 현숙 중 고민하며 두 사람과의 현실 데이트를 선택했다. 그러나 3기 정숙과 남산 데이트 중, 이중 약속을 잡고 데이트를 마친 후 현숙을 만나러 떠나 '이중 약속' 논란으로 화제의 중심에 올랐다. 당시 정숙은 불쾌한 마음을 표현하기도.

다시 솔로 민박으로 돌아온 정숙은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어느 정도 남성분들의 마음을 확인한 것 같다"라고 운을 떼며 "이제 한 분만 마음에 담아두고 왔다"라고 밝혔다. 이어 정숙은 2기 종수에게 마음이 더 끌린다고 고백했다.

한편 ENA·SBS Plus '나는 SOLO, 그 후 사랑은 계속된다'는 '나는 솔로'의 세계관을 확장한 스핀오프 예능 프로그램으로 매주 목요일 오후 10시 30분에 방송된다.

hanappy@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