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민주, 원내대표 선거 26일 실시…김두관·박범계·홍익표 '물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24일 오후 6시까지 후보자 등록 접수

아주경제

심각한 표정의 박광온 원내대표 (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더불어민주당 박광온 원내대표가 21일 국회 본회의 시작 전 누군가와 통화를 하고 있다. 2023.9.21 hama@yna.co.kr/2023-09-21 14:14:59/ <저작권자 ⓒ 1980-2023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저작권자 ⓒ 1980-2023 ㈜연합뉴스. 무단 전재 재배포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더불어민주당은 오는 26일 새로운 원내대표를 선출한다. 박광온 원내대표는 전날 이재명 대표의 체포동의안 가결에 따른 책임을 지고 사퇴했다.

민주당 원내대표 선거관리위원인 한준호 의원은 22일 오후 기자들과 만나 "선관위가 지도부 의결로 오늘 오전에 꾸려졌고 급한 상황을 고려해 첫 번째 회의를 갖고 원내대표 선거 일정과 관련된 의결을 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선관위원장에는 변재일 의원이 이름을 올렸다. 간사는 송옥주 의원이, 위원은 최기상·한준호·홍정민 의원 등이 맡는다.

선관위에 따르면 민주당은 오는 26일 오후 2시에 원내대표 선출을 위한 선거를 할 예정이다. 22일부터 일요일인 오는 24일 오후 6시까지 후보자 등록 접수를 받는다. 후보자는 오는 25일 자신의 선거운동을 할 수 있다. 선거 당일인 26일에는 정견발표를 한 뒤 바로 선거가 실시된다.

한 의원은 이날 "결선 투표가 존재하고, 1인 후보가 나올 경우 별도의 과정 없이 무투표로 당선자가 결정된다"며 "추대 방식이 아니라 1인 후보가 나올지는 알 수 없다"고 했다.

원내대표 후보군은 아직 뚜렷하지 않은 것으로 파악된다. 다만 당 안팎에서는 지난 4월 원내대표 선거에 출마했던 김두관·박범계·홍익표 의원 등의 이름이 거론된다.

앞서 박 원내대표를 비롯한 원내지도부는 전날 밤 이 대표의 체포동의안 가결에 따른 책임을 지고자 사퇴한 바 있다.

아주경제=김슬기 기자 ksg49@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