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BTS 뷔 솔로 앨범, 일본서 22만장 넘게 팔렸다…오리콘 차트 석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SBS연예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SBS연예뉴스 | 강선애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 뷔가 첫 솔로 앨범으로 일본 오리콘 차트를 점령했다.

지난 8일 발매된 뷔의 솔로 앨범 'Layover(레이오버)'는 일본 오리콘이 발표한 최신 차트(9월 8일 자) '데일리 앨범 랭킹'에서 22만 1,491장의 판매량으로 1위에 직행했다. 앨범의 타이틀곡 'Slow Dancing(슬로우 댄싱)'도 '데일리 디지털 싱글 랭킹' 정상을 찍어 뷔는 솔로 앨범 발매와 동시에 음반, 음원 2개 차트를 석권했다.

이 외에도 앨범의 수록곡 'Blue(블루)'와 'For Us(포 어스)', 'Slow Dancing (Piano Ver.)'이 '데일리 디지털 싱글 랭킹'에서 각각 4~6위에 차례로 포진했다.

한편, 지난 9일 세계 최대 음악 스트리밍 업체 스포티파이 최신 차트(9월 8일 자)에 따르면, 'Slow Dancing'은 474만 3,367회 스트리밍되며 '데일리 톱 송 글로벌' 11위에 랭크됐다.

'Slow Dancing'은 9일 오전 7시까지 기준으로 전 세계 75개 국가/지역의 아이튠즈 '톱 송' 차트 1위, 'Layover'는 전 세계 65개 국가/지역의 아이튠즈 '톱 앨범' 차트 정상을 찍는 등 전 세계적인 뷔의 영향력을 확인시켰다.

뷔의 감성은 국내 음반 차트도 물들였다. 'Layover'는 발매 첫날(8일) 167만 2,138장 팔리며 곧바로 '밀리언셀러'가 됐다. 167만 2,138장은 K-팝 솔로 가수 음반으로는 발매 당일 역대 최다 판매량 신기록이다.

강선애 기자 sakang@sbs.co.kr

▶ 스타의 모든 것! [스브스타]
▶ 스타 비하인드 포토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