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금전 문제로 다투다 승용차로 편의점 돌진...1명 부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친척과 말다툼 끝에 차를 몰고 편의점으로 돌진한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어제저녁(3일) 7시 반쯤 전주시 완산구 평화동에 있는 편의점으로 술에 취한 30대 남성이 승용차를 몰고 돌진해 편의점에 있던 40대 여성이 무너진 진열대에 부딪혀 병원으로 옮겨졌습니다.

승용차 운전자는 외삼촌과 술을 마시며 금전 문제로 다투다가 홧김에 자신의 차를 몰고 외삼촌 부부가 운영하는 편의점으로 돌진한 것으로 경찰 조사 결과 드러났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