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누리호 3차 발사 성공…'뉴 스페이스 시대' 첫발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한국형 발사체 누리호가 재도전 끝에 발사에 성공했습니다.
우리나라는 발사체 성능 검증을 넘어 실용위성을 궤도에 투입할 수 있는 역량을 보여줌으로써 우주 시대를 향한 첫걸음을 뗐다는 평가입니다.
최진만 기자입니다.

【기자】

[3·2·1 엔진점화. 이륙. 누리호가 발사됐습니다.]

오후 6시 24분. 누리호가 굉음을 내며 하늘로 힘차게 올라갑니다.

누리호는 1단과 2단 분리를 모두 마치고, 이륙 후 783초가 지난 시점에 주탑재 위성 분리에 성공.

이후 20초 단위로 나머지 7개 부탑재 위성들의 사출도 확인됐습니다.

정부는 발사 80여 분 만에 누리호의 발사 성공을 공식 발표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