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대전, 모바일 시즌권 '원큐패스' 4월 3일 2차 판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사진=대전하나시티즌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대전하나시티즌이 오는 4월 3일부터 하나은행 모바일 앱 '하나원큐'를 통해 2023 시즌권 '원큐패스' 2차 판매를 시작한다.

원큐패스는 대전하나시티즌의 2023시즌 K리그1 정규리그 홈경기를 40% 이상 할인된 가격으로 관람할 수 있는 모바일 시즌권으로 원큐패스 구매자에게는 일반예매 오픈 1일 전 우선 예매 혜택이 주어지며 경기별 예매 수수료(1,000원)가 감면되는 혜택을 받을 수 있다.

2차로 판매되는 원큐패스는 15회 관람권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가격은 성인권 W석 14만원, S석 12만원, E석 10만원이며 청소년권은 W석 7만원, S석 6만원, E석 5만원, 어린이권은 W석 5만원, S석 4만원, E석 3만원이다.

관람객들의 편의를 강화하기 위해 대전이 야심차게 준비한 원큐패스는 지난 1차 판매 시 판매량 1000건을 돌파했으며, 한정판 머플러를 받을 수 있는 선착순 구매 100명 이벤트는 판매 오픈 2분 만에 종료됐다.

2023시즌 대전하나시티즌의 시즌권인 원큐패스는 모바일 시즌권 상품으로 하나원큐 앱을 통해서만 구매가 가능하며, 하나원큐 앱은 하나은행 계좌가 없어도 회원가입 및 로그인을 통해 이용할 수 있다.

대전 구단 관계자는 "2023시즌 늘어난 관중 수에 따라 더욱 많은 관람객들에게 티켓 예매 시 혜택을 제공하고자 원큐패스 2차 판매를 진행한다. 많은 분들이 원큐패스를 통해 편하게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축구관람을 즐겨주셨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한편, 대전하나시티즌의 다음 홈경기는 오는 4월 1일 토요일 오후 7시에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FC서울을 상대로 진행된다. 시즌권 및 티켓 정책과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대전하나시티즌 공식 홈페이지와 하나원큐 어플리케이션에서 확인할 수 있다.

[스포츠투데이 이서은 기자 sports@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