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HYNN(박혜원), 야외 페스티벌 '해브 어 나이스 데이' 헤드라이너 출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HYNN(박혜원) /제공=뉴오더엔터테인먼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김영진 기자 = 가수 HYNN(박혜원)이 야외 음악 페스티벌 '해브 어 나이스 데이 #9 서울' 헤드라이너로 출격한다.

HYNN(박혜원)의 소속사 뉴오더엔터테인먼트는 29일 "HYNN(박혜원)이 오는 4월 15일 노들섬 내 잔디마당과 라이브 하우스 두 스테이지에서 열리는 '해브 어 나이스 데이 #9 서울' 헤드라이너로 무대에 오를 예정"이라며 "대형 페스티벌의 헤드라이너로 서는 건 2018년 데뷔 이후 처음"이라고 밝혔다.

'해브 어 나이스 데이 #9 서울'은 2023년 야외 음악 페스티벌 포문을 여는 행사다. 정승환, 소란, 치즈, 스텔라장, 윤딴딴 등 다양한 뮤지션들이 참석하는 가운데 HYNN(박혜원)이 당당하게 헤드라이너로 됐다는 점에서 의미가 깊다.

HYNN(박혜원)은 2022년 싱글 '끝나지 않은 이야기 (The Story of Us)'와 첫 정규 앨범 '퍼스트 오브 올' 발매, MBC '놀면 뭐하니?' WSG워너비 활동, 첫 연말 콘서트 개최를 비롯해 올해도 JTBC '비긴어게인-인터미션' 출연, 그룹 가야G의 '결국엔 너에게 닿아서' 공개 등 쉴틈없는 '열일' 행보를 보여주고 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