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테라·루나' 권도형, 수갑찬 채로 법정 출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해외 도피 11개월 만에 검거된 '테라·루나 폭락 사태'의 장본인 권도형 테라폼랩스 대표가 수갑을 차고 법정으로 향하는 모습이 포착됐습니다.

권 씨는 측근 한 모 씨와 함께 현지시간 24일 몬테네그로 수도 포드고리차에 있는 고등법원에 출두했습니다.

현지 법원 관계자에 따르면 권 씨 등은 범죄인 인도 요청과 관련해 심리를 받을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한국과 미국, 싱가포르에서도 수사 대상에 올라 있는 권 씨는 아직 어느 국가로 송환될지 알 수 없지만 어디로 송환되든 중형이 확실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