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스트레이트] 대통령의 '당무 개입' 논란 가열‥국민의힘은 용산의힘?

댓글 4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설 연휴 직후였던 지난 25일.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 중앙당사 앞에 나경원 전 의원 지지자들이 모였습니다.

"나경원! 나경원!“

굳은 표정으로 등장한 나 전 의원.

<대표님, '윤핵관' 압박 때문에 불출마 결정하셨나요? 대표님, 대통령실에서 비토(반대)해서 출마해도…>
"아니, 뭐 하는 거야 지금."

새해 벽두부터 정치권을 달궜던 그의 국민의힘 당대표 출마 여부는, 이 자리에서 싱겁게 결론났습니다.

[나경원/전 국민의힘 의원 (지난 25일)]
"저는 이번 국민의힘 전당대회에 출마하지 않습니다. 우리 당의 [분열]과 [혼란]에 대한 국민적 우려를 막고, 화합과 단결로 돌아올 수 있다면, 저는 용감하게 내려놓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