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트로트와 연예계

'미스터트롯2' 박서진, 3주 연속 응원 투표 1위?..김용필·안성훈·박지현·진해성 맹추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헤럴드POP=정현태 기자] '미스터트롯2-새로운 전설의 시작' 온라인 응원 투표가 누적 560만 표를 돌파했다.

TV CHOSUN '미스터트롯2-새로운 전설의 시작'이 내 손으로 직접 차세대 트롯 스타를 뽑는 온라인 응원 투표를 진행 중인 가운데, 뜨거운 온라인 응원전의 열기가 대단하다.

'미스터트롯2' 온라인 응원 투표는 1주 차 총 170만 표 이상을 기록하며 전 국민의 폭발적인 관심을 입증했다. 이후 본격적인 본선 라운드에 접어들며 트롯의 극강을 선보인 역대급 빅매치와 함께 화제성을 동반, 3주 차에는 225만 표를 돌파하는 거침없는 상승세를 보였다. 특히, '오디션의 꽃'이라 불리는 1대1 데스매치가 시작되면서 '트롯 에이스'들의 진가(眞價)가 확실히 드러나 팬덤 화력에 불을 붙였다.

지난 주 발표된 2주 차 응원 투표 결과, 독보적인 음색으로 장구 없이 홀로서기에 성공한 박서진이 2주 연속 1위를 석권했다. 이어 중년의 매력으로 여심을 사로잡은 '낭만 가객' 김용필, 파워풀한 고음과 애절한 감정 표현의 '믿고 듣는' 안성훈, 마스터 예심 진(眞)과 최단 시간 올하트의 주인공 '활어 보이스' 박지현, 정통 트롯 끝판왕 진해성이 맹추격하고 있다. 이런 가운데, 팬들의 열렬한 지지 속에 3주 차 응원 투표 TOP 5를 차지할 영광의 주인공은 누가 될 것인지, 오늘 26일(목) 밤 '미스터트롯2' 6회 본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