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다은 ‘서브에이스에 주먹 불끈’ [MK포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10일 오후 인천삼산월드체육관에서 2022-2023 프로배구 여자부 페퍼저축은행과 흥국생명의 경기가 벌어졌다.

흥국생명 김다은이 1세트 시작하자마자 서브에이스로 득점한 후 기뻐하고 있다.

9승 3패로 리그 2위를 기록하고 있는 흥국생명은 페퍼저축은행을 홈으로 불러들여 3연승에 도전하고 있다.

개막 이후 12전 전패로 리그 최하위를 기록하고 있는 페퍼저축은행은 흥국생명을 상대로 시즌 첫 승을 위해 전력을 다하고 있다.

매일경제

인천= 김재현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