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애니메이션 월드

문체부, 2022년 콘텐츠산업 발전 이끈 주인공 36명에 상 수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서연 기자]
문화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문화뉴스 이서연 기자] 문화체육관광부가 한국콘텐츠진흥원과 함께 대한민국 콘텐츠산업을 빛낸 국민들에게 상을 수여한다.

올해 열네 번째를 맞이한 '콘텐츠 대상 시상식'은 대한민국 콘텐츠산업을 빛내고 국민들에게 감동과 기쁨을 선사하는 데 공헌한 종사자들과 작품을 시상하는 행사다.

이번 시상식에서는 정부포상으로 해외진출유공 포상, 방송영상산업발전유공 포상, 게임산업발전유공 포상 3개 분야 21명, 분야별 작품 시상으로 애니메이션 대상, 캐릭터 대상, 만화 대상 3개 부문 15건이 수상의 영예를 안는다.

문화포장은 ㈜이엘티비 백헌석 대표이사가 수훈한다.

현재 백 연출가는 한국의 음식문화 콘텐츠에 주목해, '삼겹살 랩소디', '냉면 랩소디', '한우 랩소디' 등 '랩소디' 시리즈로 전 세계에 한국의 특별한 식문화와 그 매력을 알리고 있다.

해외진출유공 부문에서는 레드아이스 스튜디오 장정숙 대표와 아이코닉스 최종일 대표가 대통령 표창을 받는다.

장정숙 대표는 1990년대 '챔프신인 만화대상' 공모전을 통해 다수의 만화작가를 발굴했고 '안녕? 자두야'의 파생작 '엄마는 단짝친구'를 제작, 동아시아권 국가에 성공리에 진출하는 등 콘텐츠 지식재산의 2차 활용을 선도하고 있다.

최종일 대표는 2001년 ㈜아이코닉스를 설립, '뽀롱뽀롱 뽀로로', '꼬마버스 타요' 등 한국을 대표하는 애니메이션을 제작해 해외 160개국에 방영권을 수출하고 이들이 현재까지 꾸준한 인기를 얻으면서 한국이 창작애니메이션 강국으로 발전하는 계기를 마련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방송영상산업발전유공 부문에서는 '지금 우리 학교는'의 ㈜필름몬스터 이재규 감독과 '스트릿 우먼 파이터'의 ㈜씨제이이엔엠 최정남 연출가가 대통령 표창을 받는다.

이재규 감독은 넷플릭스 '지금 우리 학교는'을 연출하며 빠른 전개를 이용해 생동감 넘치는 서스펜스물을 만들었다는 호평을 받았으며 이 작품은 넷플릭스 비영어부문 텔레비전 시리즈 역대 시청 순위 3위, 59개국 1위를 기록하는 등 흥행하며 한류 확산에 기여했다.

최정남 연출가는 엠넷 '댄싱9', '힛 더 스테이지', '썸바디' 등 춤을 주제로 한 프로그램을 전문적으로 제작해왔다.

게임산업발전유공 부문에서는 ㈜해긴 이영일 대표이사와 하이디어 김동규 대표가 대통령 표창을 받는다.

이영일 대표이사는 ㈜해긴을 설립한 후, 모바일 스포츠 대전 게임 '홈런클래시', '익스트림골프' 등의 게임을 국내외로 서비스하고 있으며 세계 시장에서 국내 게임의 우수성을 알리는 데 힘썼다.

김동규 대표는 1인 게임사 하이디어를 설립한 후 '언데드 슬레이어', '로그라이프', '고양이와 스프' 등의 게임을 개발해 저비용·소규모 인력으로 개발하는 독립게임 발전에 공헌했다.

애니메이션 부문에서는 ㈜명필름의 장편 애니메이션 '태일이'가 대통령상을 받는다.

전태일 열사 51주년을 맞이해 지난해 극장에 개봉한 '태일이'는 전태일 열사의 실제 이야기를 애니메이션으로 만든 작품으로서 근현대사의 역사적 가치뿐만 아니라 높은 완성도로 큰 울림과 감동을 선사했다.

캐릭터 부문에서는 롯데홈쇼핑의 '벨리곰'이, 만화 부문에서는 무속을 주요 소재로 한 구아진 작가의 웹툰 '미래의 골동품 가게'가 대통령상을 수상한다.

<저작권자 Copyright ⓒ 문화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