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제58회대종상]'혈액암 투병' 안성기, 공로상 "늙지 않을줄..건강 좋아지고 있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헤럴드경제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안성기가 올해 대종상 영화제 공로상을 받았다.

제58회 대종상 영화제가 9일 오후 서울 건국대학교 새천년홀에서 개최됐다.

이날 공로상을 차지한 안성기는 영상을 통해 "먼저 올해 수상자 여러분께 축하드린다. 영화인 여러분과 영화를 사랑하는 분들께 항상 감사드리지만 오늘 특별히 사랑하는 마음과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해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오래오래 영화배우로 살면서 늙지 않을 줄 알았고 또 나이를 잊어버리고 살았는데 최근 들어 시간과 나이는 멈출 수 없다는 것을 실감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지금 우리 영화와 영화인은 세계인의 주목을 받고 있다. 그 영광의 뿌리는 우리 선배 영화인들이 심고 키운 것이고 지금의 우리 탁월한 영화인들의 역량과 땀의 결과라고 생각한다. 우리 영화와 영화인의 발전을 기원하면서 대종상 행사 관계자 여러분께도 감사드린다"고 감사를 표했다.

더욱이 현재 혈액암 투병 중인 안성기는 "제 건강 너무 걱정들 많이 해주시는데 아주 좋아지고 있고 또 새로운 영화로 여러분들 뵙도록 하겠다"고 근황을 공개해 눈길을 끌었다.
popnews@heraldcorp.com

Copyright ⓒ 헤럴드POP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