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공식] 포항 스틸러스, 김기동 감독과 3년 재계약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MHN스포츠

사진=포항 스틸러스 구단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K리그1 포항 스틸러스가 김기동 감독과 동행하게 됐다.

포항은 9일 오후 "김기동 감독과 재계약을 했다"면서 "계약기간은 3년"이라고 공식 발표했다.

김기동 감독은 지난 2019년 4월부터 감독직을 맡아 팀을 이끌고 있다. 이후 포항은 2019년 4위, 2020년 3위에 올랐다. 2021시즌에는 9위에 머물렀으나, 아시아축구연맹(AFC) 챔피언스리그에서 준우승을 차지하며 많은 이들을 놀라게 했다. 올해는 K리그1에서 3위를 탈환하며 내년에 다시 한번 ACL에서 높은 위치까지 도전하게 됐다.

2020시즌 김기동 감독은 '하나원큐 K리그1 대상 시상식'에서 최초로 3위팀 감독으로 '올해의 감독상'을 받기도 했다. 이처럼 김기동 감독이 뛰어난 리더십을 발휘하자 포항은 재계약을 맺으며 2023시즌 K리그1과 ACL 병행을 위한 준비를 진행할 계획이다.

2022시즌 종료 후 4주 휴가와 3주 훈련을 소화한 포항 선수단은 다시 3주 휴가를 보낸 뒤 2023년 1월 3일(화) 송라 클럽하우스에 모이며, 9일(월)부터 베트남 하노이로 동계전지훈련을 떠나 본격적인 담금질에 돌입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Copyright ⓒ MHN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