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더 핫하고 짜릿해진 '솔로지옥2'…제2의 프리지아 누가 될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유은비 기자] '솔로지옥2'가 더 핫하고 짜릿한 이야기로 돌아온다.

한국 예능 최초로 넷플릭스 글로벌 TOP10 TV쇼 부문 3주 연속 TOP10을 달성하며 전세계를 핫하게 물들인 '솔로지옥'이 더 과감하고 더 화끈해진 '솔로지옥' 시즌2로 돌아온다.

'솔로지옥2'에서는 낯익은 모습의 천국도와 지옥도에서 빠른 적응력으로 서로 관찰하고 서로에게 빠져드는 속도가 한층 빨라진 것을 볼 수 있다. 빨라진 전개만큼 깊어진 출연진들의 감정선과 버라이티하게 변해가는 상황들은 보는 이들을 더욱 빠져들게 만든다.

특히 솔직하고 적극적으로, 때로는 과감하게 자신의 감정을 표현하는 청춘 남녀들의 모습은 한없이 고요하고 적막한 지옥도의 풍경과 어우러져 몰입도를 배가시킨다.

김재원 PD와 김나현 PD 또한 "쓸쓸한 정서와 함께 보이는 지옥도의 밤 풍경이 시즌2의 중요한 관전 포인트 중 하나가 될 것"이라며, 엇갈린 선택으로 지옥도에 남게 된 솔로들의 씁쓸하고 외로운 감정이 극대화될 것을 예고했다.

'솔로지옥'이 한국에서 가장 핫한 솔로들의 출연으로 화제를 모았던 만큼 시즌2를 기획하는 과정에서 제작진은 출연진의 매력과 다양성에 중점을 뒀다. '솔로지옥' 시즌2 출연진들은 솔직하고 대담한 매력과 개성으로 보는 이들을 사로잡을 전망이다.

사랑을 위해 모인 핫한 청춘 남녀들은 날 것 그대로의 감정에 집중하고, 거침없이 표현하며 핫한 여름을 보낸다. 한시도 예측할 수 없는 상황이 펼쳐지고 복합적인 감정 변화를 겪는 출연진들의 모습은 누구나 한 번쯤 느껴봤을 보편적인 감정을 환기하며 시청자들의 깊은 공감을 이끌어낼 것이다.

남 일 같지 않은 남의 연애를 풍성하고 다채롭게 담아낸 '솔로지옥2'는 시즌1보다 2개 더 늘어난 총 10편의 에피소드를 통해 출연진들의 깊어진 서사와 섬세한 감정선을 보여줄 예정이다.

마지막으로 진심이 담긴 리액션과 탁월한 공감 능력을 보여줬던 4MC 홍진경, 이다희, 규현, 한해가 '솔로지옥2'에서 보여줄 한층 업그레이드된 호흡 또한 기대를 모은다.

지옥도와 천국도를 오가며 급변하는 감정 변화를 겪는 출연진들의 모습을 보며 누구보다 기뻐하고 슬퍼하는 MC들의 모습은 시청자들의 모습을 대변하며 더욱 깊은 공감과 몰입도를 선사할 것이다.

뿐만 아니라, 규현과 한해는 '솔로지옥2' OST에도 참여해 눈길을 끈다. 두 사람이 참여한 OST는 출연진들 간 감정이 고조되는 순간 흘러나와 시청자들을 '솔로지옥2'의 세계로 데려갈 예정이다.

'솔로지옥2'는 오는 13일 넷플릭스에서 공개된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