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한국산 K2전차·K9자주포 초도물량 폴란드 도착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뉴스핌] 최원진 기자= 폴란드가 한국에 주문한 무기 초도물량이 6일(현지시간) 현지에 도착했다.

AP통신에 따르면 이날 폴란드에 도착한 첫 인도 물량은 K-2 전차 10대와 K-9 자주포 24문이다.

이날 발트해에 접한 폴란드 북부 그디니아에 있는 해군기지를 방문한 안제이 두다 폴란드 대통령과 마리우시 블라슈차크 국방장관은 엄동환 한국 방위사업청장과 함께 인수 행사를 진행했다.

전차와 자주포 앞에 선 두다는 "빠른 인도는 러시아의 침략과 우크라이나 전쟁 속에서 중요하다"며 "이는 우리의 미래이자 폴란드 안보의 실질적인 강화"라고 말했다.

양국은 지난 8월 1차 실행계약을 체결, 4개월 만에 첫 인도가 이뤄진 것이다. 한국은 폴란드에 K-2 전차 980대, K-9 자주포 648문, FA-50 경공격기 3개 편대(총 48기), K-239 다연장 로켓 '천무' 288문 등을 수출하기로 합의, 총 규모는 10조원 이상으로 알려졌다.

폴란드가 한국산 무기를 신속히 사들이는 이유는 북대서양조약기구(NATO)와 유럽연합(EU) 회원국인 폴란드가 러시아의 공격을 받는 우크라이나에 자국 전차 등 군사적 지원을 해 비워진 무기고를 채워야 하기 때문이다.

폴란드는 우크라 접경국으로 지난달 우크라 방공미사일로 추정되는 발사체가 폴란드 영토에 떨어져 주민 2명이 숨지는 일도 있었다.

두다는 "적의 침략을 막기 위해 우리 군은 이런 현대식 군사장비를 가질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뉴스핌

[그디니아 로이터=뉴스핌] 최원진 기자= 안제이 두다 폴란드 대통령이 북부 그디니아의 해군기지에 인도된 K-2 전차와 K-9 자주포 앞에 서서 발언하고 있다. 2022.12.06 wonjc6@newspim.com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wonjc6@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