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뉴욕증시 이틀 연속 급락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신영증권입니다.

뉴욕 증시가 이틀 연속 급락했습니다.

S&P500 지수와 나스닥 지수는 각각 1.4%, 2% 내리면서 거래를 마쳤는데요.

월가의 주요 '투자 은행들'이, 잇달아 미국 경제의 침체를 경고하고 나서는 등 '경기침체'에 대한 우려가 증시의 발목을 잡았습니다.

경기 불확실성이 짙어지자 인력을 줄이는 기업들도 늘어나고 있는데요.

특히 빅테크와 부동산 업계 등 '금리'와 '경기'의 영향을 많이 받는 기업들이, 최근 대규모 감원 방침을 잇따라 내놓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