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꺼도 꺼도 살아나"‥'전기차 화재' 1명 사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전기차 택시가 건물을 들이받은 뒤 불이 나 소방관들이 급히 진화에 나섰지만, 운전자는 결국 숨졌습니다.

전기차 수는 급격히 늘고 있는데 화재를 진압할 장비는 턱없이 부족합니다.

김경철 기자입니다.

◀ 리포트 ▶

택시 한 대가 내리막길을 무서운 속도로 달리더니 가게 건물을 정면으로 들이박습니다.

차체 아래쪽에서 불이 붙기 시작하더니 순식간에 차량 전체가 불길에 휩싸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