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호적메이트’ 빅나티, 母에 목걸이 이벤트…낙서한 명품 신발 선물하기도[MK★TV픽]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호적메이트’ 빅나티가 엄마와 친구같은 일상을 자랑했다.

6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호적메이트’에는 가수 빅나티와 엄마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공연을 보러 가기 전 두 사람은 손을 잡고 음식점을 향했다. 엄마는 “또 거기야? 오늘은 다른 곳을 가자”라며 싫은 표시를 했다.

매일경제

‘호적메이트’ 빅나티가 엄마와 친구같은 일상을 자랑했다. 사진=‘호적메이트’ 캡쳐


하지만 빅나티는 햄버거 집으로 향했고, 홀로 음식을 주문했다.

엄마는 “너무 기름지지 않냐? 한꺼번에 빨리 먹어서 좋은 거 아니야?”라며 계속 질문했다.

빅나티는 “음악, 옷, 영화 취향이 다 맞는데 음식이 안 맞는다”라며 홀로 폭풍 먹방을 선보였다.

엄마는 빅나티의 모습에 한입만을 부탁했고, 맛있게 먹는 엄마의 모습을 보고 빅나티는 햄버거를 또 하나 주문했다.

그러던 중 빅나티는 엄마에게 깜짝 목걸이 이벤트를 했다. 그는 “내가 데뷔한지 3년이더라. 엄마가 음악하는 걸 응원해줘서 샀다”라며 말했다.

이에 엄마는 “감동이다. 자주 아들이 이벤트를 해주는 편이다. 햄버거 봉투에 현금을 주거나 명품 신발에 낙서를 해서 주기도 했다. 한불 못 하게”라면서 장난꾸러기지만 로맨티스트인 아들을 자랑했다.

한편 빅나티는 지난 2019년에 ‘쇼미더머니8’에 출연하여 화제가 됐다.

이후 하이어 뮤직과 계약한 후 EP ‘Bucket List’(2021)와 ‘낭만’(2022)를 발매했다.

[김나영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