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정치쇼] 조응천 "유시민의 '조금박해' 비판, 아프지 않고 짠했다"

댓글 1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잇단 尹 정부 실책에도 민주당 반사이익 없어
- 이재명, 허위사실 공표 등 트라우마로 말 줄어
- 李 대장동 연관 몰라…박영선 '분당', 시기상조
- 유시민 측은해...진영 아니라 나라 염두에 둬야
- '북핵 위협' 언급 尹, 화물연대도 우리 국민이다
- 尹 "법과 원칙" 강조 불편…법에도 눈물 있어야
- 한동훈-이상민과 만찬, 尹 '끝까지 간다'는 뜻


■ 방송 : SBS 김태현의 정치쇼 (FM 103.5 MHz 7:00 ~ 09:00)
■ 일자 : 2022년 12월 06일(화)
■ 진행 : 김태현 변호사
■ 출연 : 조응천 더불어민주당 의원

▷김태현 : 이거 뭐 시그널 뮤직이 어마어마합니다. 90년대 케이블TV로 돌아간 것 같습니다. 김태현의 정치쇼 화요일 3부 정치권의 이슈들을 명쾌하게 풀어보는 판관 조청천, 작두를 대령하라 시간이 돌아왔습니다. 정치쇼의 판관, 민주당 조응천 의원 모셨어요. 의원님, 안녕하세요.

▶조응천 : 오랜만입니다.

▷김태현 : 오랜만에 뵙습니다. 오늘은 저희가 짚어볼 게 많은데 민주당 얘기부터 해 봐야 되겠죠. 이재명 대표가 어제 취임 100일입니다. 대선 때도 중책을 맡으셨었고, 조응천 의원은 선대위에서. 이재명 대표의 100일 어떻게 평가하시나요?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