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박서진, '미스터트롯2' 참가 확정…'장구의 신' 출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박서진 미스터트롯2 / 사진=타조엔터테인먼트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장구의 신' 박서진이 '미스터트롯2'에 도전한다.

소속사 타조엔터테인먼트는 5일 "박서진이 22일 첫 방송 예정인 TV조선 '미스터트롯2'에 출연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지난 2008년 트로트 신동으로 SBS '스타킹'에 출연했던 박서진은 2011년 KBS 다큐멘터리 '인간극장'의 '바다로 간 트로트 소년' 편으로 대중에 눈도장을 찍었다.

당시 박서진은 암에 걸린 어머니의 치료비를 마련하기 위해 고등학교를 중퇴한 박서진은 스스로 가장의 무게를 지며 어업에 종사하는 아버지를 도와 17세의 어린 나이에 배를 탄 사연을 공개했다.

이후 지난 2013년 데뷔 싱글 '꿈'을 발매하며 데뷔한 박서진은 2017년 KBS1 '아침마당' 속 '도전 꿈의 무대' 코너에 출연해 5연승에 이어 왕중왕전까지 트로피를 차지했다.

이어 박서진은 '미스터트롯2' 참가를 확정, 또 한 번 '장구 신드롬'을 이어갈 예정이다.

[스포츠투데이 서지현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