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거래소3사 합작법인 '코드', 빗썸 출신 이성미 신임 대표이사 선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빗썸·코인원·코빗 트래블룰 합작법인 '코드'

전문 경영인 체제 도입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빗썸·코인원·코빗 거래소 3사의 트래블룰 합작법인 코드(CODE, Connect Digital Exchanges)는 차명훈 초대 대표에 이어 이성미 이사를 신임 대표이사로 선임했다고 5일 밝혔다.

이성미 대표 이사는 빗썸 초대 자금세탁방지(AML) 센터장과 준법감시인을 거쳐 사업협력실장을 역임했고, 가상자산 산업과 관련한 협회 및 규제 마련에 참여해왔다. 코드는 이성미 신임대표 이후 본격적으로 국내외 코드 트래블룰 서비스를 확대하고 가상자산사업자를 위한 규제 준수 허브(Hub) 역할을 할 예정이다.

코드 관계자는 “트래블룰을 포함해 가상자산사업자(VASP)가 필요로 하는 규제 관리 서비스를 전문적으로 제공할 수 있는 레그 테크 기업으로 성장하기 위해 역량 있는 신임 대표를 선임하게 됐다”면서 “가상자산 산업에 대한 경험이 풍부한 이성미 대표 이사가 대한민국 유일 트래블룰 솔루션인 코드를 대한민국을 넘어 글로벌로 성장시킬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도예리 기자 yeri.do@ yeri.do@decenter.kr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