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송은이 "수차례 연애→최근 세컨하우스 장만했다" CEO 스웩 ('미우새') [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김수형 기자] '미우새' 에서 송은이가 출연해 연애부터 최근 세컨하우스를 장만한 일화까지 과감하게 밝혔다.

4일 방송된 SBS 예능 '미운우리새끼(미우새)'에서 송은이가 출연했다.

이날 스페셜MC로 데뷔 30년차 개그우먼 송은이가 출연, 신동엽은 "'미우새' 중에서도 최고 대장"이라고 했다. 신동엽은 조심스럽게 "혹시 남자한테 아예 관심없나"고 물었다 이에 송은이는 "그러지 않다그 부분에 있어서 기능(?)이 떨어진다"며 "안 믿으시겠지만 몇 번의 연애가상대가 저를 적극적으로 좋아해서 이뤄졌다"고 했다. 이에 서장훈이 "왜 안 믿나 믿는다"고 하자 송은이는 "그래? 확실해?"라며 웃음 짓게 했다.

송은이에 대해 "성공한 우리새끼"라 말했다. 송은이는 현재 회사 대표CEO로도 활동 중. 벌써 7년째 운영 중이라고 했다. 송은이는 "잘될거라 생각 안해 꾸준히 열심히 한게 그렇게 된 거 같다"며 제2의 전성기를 맞은 신봉선과 김신영도 송은이 덕이 있을까 질문엔 "제 덕이죠"라며 너스레, 사실 농담이라며"이 친구들과 같이 하는게 재밌고 좋다 진짜 아끼고 좋다 잘되는 걸 지켜보는 거 자체가 좋다"며 애정을 드러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또 부지런 하기로 유명한 송은이. 최근 일 벌린거 있는지 묻자 그는 "파주에 조그마한 세컨하우스만들어
조만간 농사를 해보려한다"고 밝혔다.

반대로 말린 프로젝트를 묻자 그는 '백숙'을 언급, 백지영과 김숙 프로젝트였다. 김숙은 "말복에 '그여자가 나야'란 발라드 곡이 나왔다 숙이가 꼭 해야한다고 해서 했는데 음반 하나 내는게 쉬운건 아냐 , 성공적인 프로젝트는 안 됐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그래도 김숙이 노래 욕심이 있어, 성시경과 성숙, 이찬혁과 찬숙하겠다고도 하더라"고 밝혀 웃음을 안겼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계속해서 MC들은 "결혼식하면 송은이 레전드 하객룩"이라며 핑크색 점퍼를 입은 모습의 사진을 공개, 노란 머리에 선글라스로 패션을 완성했다.

비화에 대해 송은이는 "사장님 지령이 있었다"며 "나보고 너무 개성이 없다고 해 화끈하게 변화를 주라고 해서 난생처음 노란색 염색했다"고 했다. 그러면서 선글라스를 착용한 것에 대해선 "쌍거풀 수술라고 얼마 안 될 때, 부기가 덜 빠져 선글라스까지 장착한 것"이라며 비하인드를 밝혀 폭소하게 했다.

한편, SBS 예능 '미운우리새끼(미우새)'는 엄마가 화자가 되어 아들의 일상을 관찰하고, 육아일기라는 장치를 통해 순간을 기록하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일요일 밤 9시 5분에 방송된다. /ssu08185@osen.co.kr

[사진] ‘미우새'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