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내일날씨] 출근길 최저 -12도, 서해안 지역 '눈'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경제

전국 대부분 지역에 한파 특보가 내려지는 등 추위가 절정에 이른 1일 서울 광화문 일대에서 두꺼운 옷차림의 시민들이 출근길 발걸음을 옮기고 있다./김현민 기자 kimhyun8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경제 이광호 기자] 월요일인 5일은 오전 최저기온이 영하 12도까지 내려가는 등 추운 날씨가 이어지겠다. 서해안 일부 지역에는 눈이나 비가 날리는 곳이 있겠다.

기상청은 4일 "모레(6일)까지 기온이 낮아 매우 춥겠다. 바람도 강하게 불면서 체감온도는 기온보다 5도가량 낮겠다"며 "내일(5일) 밤 서해안에는 빗방울이 떨어지거나 눈이 날리는 곳이 있겠다"고 예보했다.

서해안 예상 적설·강수량은 0.1㎝ 미만이다. 모레에는 경기남부와 충남, 충북중남부, 전북북부에 비 또는 눈이 오는 곳이 있겠다.

내일 아침 최저기온은 -12~2도, 낮 최고기온은 2~8도를 오가겠다.

주요 지역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8도 ▲인천 -5도 ▲수원 -6도 ▲춘천 -9도 ▲강릉 -2도 ▲청주 -5도 ▲대전 -6도 ▲전주 -4도 ▲광주 -2도 ▲대구 -3도 ▲부산 1도 ▲제주 4도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2도, 인천 2도, 수원 3도, 춘천 4도, 강릉 8도, 청주 3도, 대전 4도, 전주 4도, 광주 5도, 대구 5도, 부산 8도, 제주 8도다.

풍랑특보가 발효된 서해남부남쪽먼바다와 동해중부먼바다, 동해남부북쪽먼바다, 남해서부서쪽먼바다는 내일 오전까지, 제주도서부앞바다와 남해동부 바깥 먼바다는 내일 오후까지 바람이 초속 10~16m로 강하게 불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에서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이광호 기자 khle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