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남북관계와 한반도 정세

권영세 "남북, 머지않은 장래에 하나 될 것 확신"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송주오 기자] 권영세 통일부 장관은 4일 남북 통일을 확신했다.

이데일리

권영세 통일부 장관이 지난 11월 21일 오후 서울 중구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담대한 구상 이행을 위한 공개 세미나에서 개회사를 하고 있다.(사진=뉴스1)


권 장관은 이날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주최로 영국 킹스턴 카운실에서 열린 ‘온새미로 한누리 콘서트’의 영상 축사를 통해 “같은 언어와 역사, 문화를 공유한 남과 북이 머지않은 장래에 자유와 인권, 정의와 평화의 가치 아래 다시 하나가 될 날이 올 것이라고 확신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공연 제목인 ‘온새미로’가 “‘가르거나 쪼개지 않고 생긴 그대로’라는 뜻”이라며 “우리 민족이 함께 살아왔던 본래의 모습을 되찾고 자유와 평화가 한반도의 일상이 되기를 바라는 모두의 간절한 마음을 담고 있다”고 설명했다.

권 장관은 “지금 남북관계가 무척 어려운 상황”이라며 남북 경색 관계를 진단했다. 이어 “여러분들께서 한마음 한뜻으로 성원해 주신다면 반드시 우리의 꿈이 이루어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권 장관은 “북한 비핵화로 한반도에서 진정한 평화가 정착되고 화해와 협력, 번영과 통일의 미래로 나아갈 수 있도록 동포 여러분들과 영국 시민 여러분들께서도 마음을 하나로 모아주시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