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슈룹' 오늘(4일) 최종회… 김혜수의 마지막 궁중 분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JTBC

tvN '슈룹'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혜수가 역모를 꿈꾼 권해효에게 마지막 기회를 부여한다.

tvN '슈룹' 제작진은 4일 최종회를 앞두고 중전 화령(김혜수)이 유상욱(권해효) 어의를 찾아간 현장을 공개했다.

15회에는 정체를 숨기고 역모를 준비한 태인세자의 아우 이익현(김재범)이 결국 친아들인 의성군(강찬희) 손에 죽고 말았다. 의성군에게 살인을 종용한 것은 다름 아닌 대비였다. 의성군을 이용해 손에 피를 묻히지 않고 폐비 윤씨의 소생들을 모두 제거했다.

이어 대비는 검안서마저도 불태워버려 태인세자의 일을 또다시 은폐하는 데 성공했다. 화령은 진실은 알게 됐지만 이를 만천하에 알리는 난관에 봉착했다. 비틀린 역사를 바로잡아야 하는 마지막 과제가 역시 쉽지 않은 여정이 될 조짐이다.

이런 상황 속 중전 화령이 태인세자를 검안한 유상욱을 직접 만나 진실을 밝힐 수 있는 마지막 기회를 준다. 이익현도 죽고 역모 계획도 물거품이 되면서 희망이 사라졌을 유상욱에게 화령이 주는 기회란 무엇일지 궁금해진다.

그런가 하면 국왕 이호(최원영)의 표정에서 심상치 않은 분위기가 감지된다. 엎드려 고개를 숙인 그의 눈에 슬픈 빛이 가득 묻어나 있다. 역사를 바로잡기 위해서는 이호의 결심이 절대적으로 중요한 만큼 이번 일을 어떻게 매듭지을지 주목된다.

뿐만 아니라 대비전에 덩그러니 앉아있는 대비(김해숙)의 모습 역시 시선을 붙잡는다. 정성스레 차려진 밥상을 물끄러미 바라보는 대비의 표정에서는 어떠한 감정의 일렁임도 없어 보임은 물론 그 자태에선 고독함 마저 느껴진다. 아들을 제왕으로 만들고 모든 권세를 누리던 대비의 끝은 어떤 모습일지도 지켜볼 부분이다.

'슈룹' 최종회는 이날 오후 9시 10분 방송된다.

박상후 엔터뉴스팀 기자 park.sanghoo@jtbc.co.kr(콘텐트비즈니스본부)

박상후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