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미우새' 조영남, 이효춘에 직진 고백 "나 좋은 아파트 있어" [TV스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미운 우리 새끼 / 사진=SBS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미운 우리 새끼' 조영남이 이효춘에게 직진 고백 멘트를 날린다.

4일 방송되는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이상민과 딘딘, 조영남, 백일섭과 조영남의 짝사랑녀(?) 이효춘이 출연해 큰 웃음을 선사한다.

이날, 이상민과 딘딘은 조영남, 백일섭과 함께 낚시터를 찾는다. 가요계 '미우새' 끝판왕인 조영남과 배우계 대부 백일섭이 고등학교 동창이라고 밝히자 모두 깜짝 놀란다. 더욱이 이상민과 딘딘은 두 사람의 욕설이 난무하는 현실 대화에 조마조마해하며 낚시를 이어간다.

백일섭과 조영남은 "졸혼은 뭐냐" "쫓겨난 것보단 낫다"는 등 서로를 저격하는가 하면, 고등학교 시절에 대해 "못생겼다" "별 볼 일 없는 놈이었다"며 디스전을 펼친다.

또한 '김치 싸대기'의 주역인 배우 이효춘의 등장에 그동안 보지 못했던 조영남의 긴장한 모습이 공개된다. 시종일관 이효춘에게 "아름다워서 신경 쓰인다"며 칭찬하는가 하면 대신 물고기를 잡아주는 등 조영남은 시종일관 설렘을 감추지 못한다. 그러나 결정적인 실수로 웃픔을 자아내기도.

뿐만 아니라, 조영남은 이효춘에게 상상초월 고백 멘트로 직진남 면모를 선보이는가 하며 "나는 좋은 아파트가 있다"는 폭탄 발언까지 던져 웃음을 안긴다.

'미우새'는 매주 일요일 밤 9시 5분에 방송된다.

[스포츠투데이 임시령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