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발목 부상' 네이마르, 오른발 슈팅까지...한국전 출전 예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발목 부상으로 조별리그 2, 3차전을 빠진 브라질의 슈퍼스타 네이마르가 훈련장에 돌아왔습니다.

브라질축구협회는 현지시각 3일, 알아라비 SC 스타디움에서 진행한 대표팀 훈련 영상을 홈페이지에 공개했습니다.

지난달 24일 세르비아전에서 오른쪽 발목을 다친 뒤, 네이마르가 팀 훈련을 한 건 이번이 처음입니다.

네이마르는 가벼운 운동으로 몸을 푼 뒤 공을 받아내는 운동을 소화했고, 오른발로 슈팅을 날리기도 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