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인천, 최저 '영하 6도' 다시 강추위…강풍에 체감온도 더 낮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인천=뉴시스] 이루비 기자 = 4일 인천은 중국 북부지방에서 확장하는 찬 대륙고기압의 영향을 차차 받으면서 가끔 구름이 많을 것으로 보인다.

수도권기상청은 "오늘 아침 최저기온은 영하 6도, 낮 최고기온은 0도 내외의 분포를 보이겠다"며 "바람도 약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매우 낮아 춥겠다"고 예보했다.

아침 최저기온은 강화군·서구 영하 8도, 계양구·남동구·연수구 영하 7도, 동구·미추홀구·부평구·중구 영하 6도, 옹진군 영하 3도 등으로 전망된다.

낮 최고기온은 부평구·서구·연수구·중구 1도, 계양구·남동구·동구·미추홀구·옹진군 0도, 강화군 영하 1도 등으로 예상된다.

서해중부앞바다는 바람이 초속 7~13m로 불어 바다의 물결은 1~2.5m 내외로 일겠다.

인천 지역의 미세먼지 농도는 '좋음', 초미세먼지 농도는 '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기상청 관계자는 "오늘부터 북서쪽으로부터 차고 건조한 공기가 유입되면서 대기가 다시 건조하겠다"며 "산불과 실내 전열기 사용으로 인한 주택화재 등 각종 화재에 각별히 유의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ruby@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