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월드컵] 尹대통령, 벤투 감독·손흥민과 통화…"큰 선물 줘 고맙다"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尹 "선수들, 감독에 존경심 대단" 벤투 "선수들 열망이 좋은 결과로"

尹 "얼굴 괜찮나 조마조마했다" 손흥민 "선수들 가진 것 다 바치겠다"



(서울=연합뉴스) 한혜원 기자 = 윤석열 대통령이 2022 카타르 월드컵에서 16강에 진출한 한국 축구 대표팀 파울루 벤투 감독과 주장인 손흥민 선수와 3일 전화 통화하고 격려와 응원 메시지를 전했다.

윤 대통령은 먼저 벤투 감독에게 "우리 팀이 마지막까지 최선을 다하는 모습이 정말 감동적이었다"고 말했다고 대통령실 이재명 부대변인이 서면 브리핑을 통해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