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고양 초등생 편지에…김동연 "경기도와 도민 위해 최선 다할 것"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가은 양의 쪽지·젤리 참 고맙다…도민들 따뜻한 마음 되새겨"

뉴스1

김동연 경기도지사는 3일 "경기도와 도민들을 위해 최선을 다하는 경기도사 되겠다"고 밝혔다. 김 지사는 이날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글에서 "경기도 꿈나무 기자단 고양초등학교 4학년 이가은양의 쪽지와 젤리 참 고맙다"면서 이같이 화답했다.(김동연 지사 인스타그램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수원=뉴스1) 진현권 기자 = 김동연 경기도지사는 3일 "경기도와 도민들을 위해 최선을 다하는 경기도가 되겠다"고 밝혔다.

김 지사는 이날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올린 글에서 "경기도 꿈나무 기자단 고양초등학교 4학년 이가은양의 쪽지와 젤리 참 고맙다"면서 이같이 화답했다.

그러면서 "경기도민 정책축제 중 한 어린이가 조심스럽게 다가와 작은 손으로 저에게 쪽지와 맛있는 젤리를 주며 '경기도를 위해 일해주셔서 감사합니다'라고 했다"고 당시 상황을 전했다.

이어 "취임이후 현장에 답이 있다는 일념으로 시군 곳곳을 돌며 민생현장 맞손토크를 할 때마다 제손을 맞잡고 '찾아주어 참 고맙다"고 하시던 도민분들의 따뜻한 마음을 되새겨 본다'"고 덧붙였다.

앞서 김 지사는 지난달 29일 안산 원도심인 원곡동 다문화음식거리와 주택가를 방문하고 선부다목적체육관에서 '민생현장 맞손토크'를 열었다. 이날 맞손토크에는 김 지사를 비롯해 이민근 안산시장과 고영인 국회의원, 김태희·장윤정·정승현·강태형·이기환·김철진·서정현 도의원, 시의원, 지역주민 등 200여 명이 참석했다.

김 지사는 "안산은 산단배후도시로 조성됐고 초기 계획도시이다 보니 30년 넘게 발전하고 인구가 집중돼 있지만 노후화된 시설 문제 등을 갖고 있다"며 "오늘 시민 여러분들의 말씀을 귀담아 듣고 바로 즉석에서 해결할 수 있는 것들은 바로 해결하고, 조금 더 검토가 필요한 것들은 검토해서 해결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주민들은 △노인일자리 확대 △청년 마음건강 지원 △첨단산업 유치를 통한 청년 일자리 확충 △광장과 역사주변 등에 폐쇄회로텔레비전(CCTV) 설치 △안전한 공공시설 재건축·리모델링사업 △대부도 해변에 편의시설 설치 △다문화가정 교육 지원 △경기도 청소년교통비 지원사업에 자전거 포함 등 지역 현안과 의견을 건의했다.

jhk102010@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