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韓 16강 맞힌 '인간문어' "한국, 브라질에 0-2 패…日 8강 간다"

댓글 5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중앙일보

3일(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카타르월드컵 H조 최종전 대한민국과 포르투갈의 경기에서 대한민국이 2-1로 역전승했다. 김현동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국의 2022 카타르월드컵 16강 진출 예상을 적중시킨 영국 BBC의 크리스 서튼 해설위원이 브라질과 16강전에서 한국의 패배를 예측했다.

서튼은 3일(한국시간) 16강 대진이 결정되자마자 예측한 16강전 결과에서 한국이 좋은 경기력을 보여주겠지만 브라질을 괴롭힐 정도는 아니라며 0-2으로 한국이 패배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튼은 “한국이 극적인 모습으로 조별리그를 통과한 방식은 다음에 어떤 일이 일어나든 그들의 월드컵이 기억에 남는다는 것을 의미한다”며 “한국은 매우 좋은 경기력을 보여줬고 이미 포르투갈을 상대로 잘 조직돼 있다는 것을 증명했지만 브라질을 괴롭힐 만큼은 아니라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네이마르의 부상 복귀가 얼마나 임박했는지에 대해 승패 결과가 달려있을 수 있지만 브라질은 네이마르가 돌아오지 않더라도 16강전은 이길 것으로 본다”고 내다봤다.

중앙일보

황희찬이 3일(한국시간) 카타르 도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 조별리그 H조 3차전 포르투갈과 경기에서 역전골을 넣은 후 환호하고 있다. 김현동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또 서튼은 일본이 크로아티아를 꺾고 2-1로 8강 진출을 이뤄낼 것으로 예상했다.

서튼은 “일본이 아직 이번 토너먼트에서 끝나지 않았다고 생각한다. 크로아티아에도 멋진 선수들이 있긴 하지만 일본은 우리가 생각하는 것보다 훨씬 기술이 뛰어난 선수들로 구성됐다”며 전후반 동안 1-1로 비긴 뒤 연장전을 통해 일본이 2-1로 이길 것으로 점쳤다.

이밖에 서튼은 8강에 네덜란드, 아르헨티나, 프랑스, 잉글랜드, 스페인, 스위스가 올라갈 것으로 예측했다. 이 가운데 아르헨티나는 호주를 5-0으로 대파할 것으로 봤고 스위스는 포르투갈과 연장 전후반까지 1-1로 비긴 뒤 승부차기에서 이겨 8강에 진출할 것으로 전망했다.

앞서 서튼은 이번 대회에서 일본이 독일을 꺾고, 한국이 우루과이와 비긴다는 결과 등을 예측해 ‘인간 문어’로 부상했다.

3일 한국 축구대표팀은 카타르 알라이얀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치른 2022 카타르월드컵 H조 조별예선 3차전에서 포르투갈을 상대로 2-1로 역전승을 거둬 16강에 진출했다. 한국 대표팀은 오는 6일 오전 4시 G조 1위 브라질과 8강 진출을 다툰다.

장구슬 기자 jang.guseul@joongang.co.kr

중앙일보 '홈페이지' / '페이스북' 친구추가

넌 뉴스를 찾아봐? 난 뉴스가 찾아와!

ⓒ중앙일보(https://www.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