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홍석천, SNS 사칭 계정 주의 당부 "속지 마세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홍석천(사진=이데일리DB)


[이데일리 스타in 조태영 인턴기자] 방송인 홍석천이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사칭 계정에 대한 주의를 당부했다.

홍석천은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저를 포함해 많은 유명인을 사칭하는 범죄조직이 많다고 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자신을 사칭한 SNS 계정 캡처 사진을 게재했다.

이어 그는 “팬 페이지 아니면 비밀계정이라고 문자를 보내 시작한다는데. 절대 속지 마세요”라며 “신고하고 없애도 계속 만들어지네요. 절대 조심해주세요. 오늘 뉴스에도 나오네요”라고 덧붙였다.

홍석천은 오는 9일 첫 방송하는 웹예능 ‘좋아하면 울리는 짝! 짝! 짝!’에 출연한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