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선거와 투표

제주지검, 지방선거 수사 마무리…오영훈 지사 등 28명 기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제주=연합뉴스) 백나용 기자 =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와 관련해 제주에서 모두 28명이 재판에 넘겨졌다.

연합뉴스

제주지검
[연합뉴스TV 제공]


제주지검은 지난 6월 1일 치러진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불법 행위가 적발된 69명을 입건해 이 중 28명을 불구속기소 했다고 2일 밝혔다.

검찰은 지방선거와 함께 치러진 제주시을 선거구 국회의원 보궐선거와 관련해서는 2명을 기소했다.

6·1 지방선거에서 입건된 선거사범은 4년 전 치러진 지방선거 때와 비교할 때 1명 늘었다.

기소율은 48.52%(33명)에서 40.62%(28명)로 줄었다.

당선자 중에는 오영훈 제주지사와 제주도의회 A 의원과 B 의원 등 3명이 기소됐다.

오 지사는 더불어민주당 제주도지사 후보 경선 과정에서 여러 단체에 지지 선언하도록 하고, 공약 홍보 비용을 비영리 사단법인에 부담시킨 혐의(공직선거법 및 정치자금법 위반)를 받는다.

A 의원은 6·1지방선거 과정에서 신고된 회계책임자를 통하지 않고 선거·정치자금을 지출하는 등 정치자금법을 위반한 혐의로 기소됐다.

B 의원은 선거구민에 음식을 제공한 혐의(공직선거법 위반)로 재판에 넘겨졌다.

dragon.me@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