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사랑과 이별

조규성·지민주 열애설…“사실 아니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조규성-지민주. 사진ㅣ각SN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2022 카타르 월드컵에 출전한 한국 축구 대표팀 조규성(24·전북 현대)과 모델 지민주(19)가 열애설에 휩싸였으나 부인했다.

지민주 소속사 엘삭 측은 1일 “(조규성과) 열애는 사실이 아니다”며 “과도한 추측은 자제해주셨으면 좋겠다”는 입장을 전했다.

앞서 조규성과 지민주가 인스타그램 맞팔로우를 하고 있는 것을 근거로 열애설이 촉발됐고, 과거 지민주가 SNS에 조규성의 등번호 9가 새겨진 유니폼을 입고 찍은 사진을 올렸다는 누리꾼 주장까지 나오면서 열애설에 힘이 실렸다.

지민주 소속사 엘삭 측은 매일경제 스타투데이와의 통화에서 “전혀 알지 못하는 일이기도 하고 처음 듣는 얘기다. 더구나 사생활이라 확인이 어렵다”고 전했다. 이후 “열애는 사실이 아니다”는 짤막한 입장을 덧붙였다.

조규성은 지난 달 28일 ‘카타르 월드컵’ 가나 전에서 멀티골을 터트리는 등 맹활약을 하며 전 세계 팬들의 주목을 받았다. 특히 꽃미남 외모로 여심을 흔들었으며 월드컵 전 2만명대였던 인스타그램 팔로워 수가 163만명을 넘어섰다.

지민주는 엘삭 소속 신인 모델로 무신사, 바자, 엘르 등에서 모델 활동을 하고 있다.

[진향희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