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미국-프랑스 정상 "북 탄도미사일 발사 강력 규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미국-프랑스 정상 "북 탄도미사일 발사 강력 규탄"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이 북한의 탄도미사일 도발을 강력 규탄하고 국제 사회를 통한 공조를 지속하기로 재확인했습니다.

두 정상은 현지시간 1일 미국 워싱턴DC에서 정상회담을 한 뒤 낸 공동 성명에서 "북한의 불법 탄도미사일 시험 발사를 강력하게 규탄한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이는 복수의 유엔 안전보장이사회 결의를 위반하고 역내 평화와 안정에 위협을 가한다"며 "유엔 안보리에서 북한 문제 대응을 공조를 지속하기로 했다"고 덧붙였습니다.

서형석 기자 (codealpha@yna.co.kr)

#바이든 #마크롱 #북한도발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