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5대 은행 정기예금 한 달 새 19조원 늘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5대 은행 정기예금 한 달 새 19조원 늘어

기준금리 인상 여파로 예금 금리가 오르면서 5대 은행 정기예금 잔액이 한 달 새 19조원 이상 늘었습니다.

금융권에 따르면 11월 말 기준 5대 시중은행의 정기예금 잔액은 827조2,986억원으로 10월 말보다 19조710억원 증가했습니다.

대출을 받으려는 대기업의 자금 수요도 꾸준히 증가하면서 5대 은행의 대기업 대출 잔액은 10월 말보다 4조2,009억원 늘어난 111조3,275억원으로 집계됐습니다.

반면, 5대 은행의 가계대출 잔액은 693조346억원으로 10월 말보다 6,129억원 감소해 11개월 연속 감소세를 나타냈습니다.

이재동 기자 (trigger@yna.co.kr)

#정기예금 #기준금리 #예금금리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