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연예계 득남·득녀 소식

'나는 솔로' 6기 영철♥영숙 "딸 이름 오로라…1월 출산 예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티비뉴스=유은비 기자] '나는 솔로' 6기 영철과 영숙이 출산을 앞두고 근황을 알렸다.

지난 30일 영숙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선생님이 보자마자 아빠를 닮았다고 하셨는데 초음파만 봐선 잘 모르겠다"라며 초음파 사진을 올렸다.

영숙은 "그냥 눈이 좀 큰 건가 싶고 한데 초음파 사진은 좀 무섭다. 리보야(태명) 나는 이 초음파가 참 낯설어. 미안, 오징어 꼴뚜기 같다고 해서. 곧 세상 밖에서 만나"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이어 "리보는 딸이에요 이름은 오로라. 출산 예정일은 1월 12일"이라고 덧붙였다.

또 그는 게시물에도 "침대에 놓을 쿠션, 베개, 이불, 방수요, 인형 등 다 준비했다"며 출산 준비를 마쳤음을 알렸다.

한편 영숙은 '나는 솔로' 6기에서 영철과 커플이 됐으며 지난 7월 결혼식을 올렸다. 현재 임신 중이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