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尹대통령, 장쩌민 장례에 조전…"中, 해외조문단 안받는 관례"(종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일부 인사 개인 자격 방중 주목

(서울=연합뉴스) 한지훈 기자 = 정부가 고(故) 장쩌민(江澤民) 전 중국 국가주석 장례식에 공식 조문단을 보내지 않기로 했다.

대통령실 고위 관계자는 1일 연합뉴스와 통화에서 "중국 정부가 해외 조문단과 사절단을 안 받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이같이 밝혔다.

앞서 중국 언론은 "중국의 관례에 따라 외국 정부, 정당 및 해외 우호 인사들의 조문 대표 또는 조문 대표단을 초청하지 않는다"는 내용의 장 전 주석 장례위원회 1호 공고문을 보도한 바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