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농어촌공사, 노동이사제 도입…현광수 노동이사 임명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기사내용 요약
이사회서 발언권·의결권 행사
임기 2024년 11월30일까지
뉴시스

현광수 노동이사(사진=농어촌공사) *재판매 및 DB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세종=뉴시스] 박영주 기자 = 한국농어촌공사는 노동이사제를 도입하고 초대 노동이사로 현광수 이사를 임명했다고 1일 밝혔다.

노동이사는 공사에 근무하는 모든 근로자의 의견을 대변하고 노사 상생의 역할을 담당하게 된다. 특히 경영진의 한 주체로서 이사회에 직접 참여해 현장의 목소리를 경영에 반영하도록 발언권과 의결권을 행사한다.

현 이사는 1965년생으로 공사에 32년째 근무하고 있으며 현재 공사 경기지역본부 안성지사에 근무하고 있다. 공사 노동조합 경기지역의장, 비상근부위원장 등으로 활동한 바 있다. 노동이사로서 임기는 2024년 11월30일까지 2년이다.

현 이사는 "공사의 첫 노동이사로서 책임감과 사명감을 갖고 근로자와 경영진 간 협력과 상생을 이끌겠다"며 "앞으로 공사의 투명경영, 책임경영, 노사상생경영을 실현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gogogirl@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