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스카이72 골프장 분쟁…인천공항공사 최종 승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인천국제공항공사가 공항 인근 골프장 '스카이72' 운영사와의 법적 분쟁에서 최종 승소했습니다.

대법원 2부는 오늘 인천공항공사가 스카이72를 상대로 제기한 부동산 인도 등 소송 상고심에서 원고 승소 판결한 원심을 확정했습니다.

재판부는 '양측의 당초 협약에 따라 토지 사용기간이 종료됐다고 보는 게 합당하다'고 판단했습니다.

이에 따라 스카이72는 골프장 부지를 공항공사에 인도해야 하는 가운데 지난해 매출 923억원, 영업이익 212억원을 기록하며 2005년 영업 개시 후 최대 실적을 올린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신종한]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