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김지민 "김준호와 캠핑장서 사랑 싹틔웠다…감정 생길수밖에 없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MBN '캠핑 인 러브' 2일 첫 방송

뉴스1

MB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장아름 기자 = '캠핑 인 러브' 김지민이 김준호와 연애하는 뜻밖의 이유를 공개한다.

오는 2일 오후 10시20분 처음 방송되는 MBN '캠핑 인 러브'는 5060싱글들의 화끈한 연애와 우정을 선보이는 신개념 리얼 로드 데이팅 프로그램이다. MC로는 김승우 홍경민 김지민 박정원이 뭉쳐 출연자들의 미묘한 심리를 중계한다.

녹화 당시 4MC는 캐주얼한 캠핑룩 차림으로 스튜디오에 등장, 반가운 인사를 나누며 '입담' 예열에 들어갔다. 먼저 김승우가 '캠핑 인 러브'에 대해 "50대 이상 시니어들의 사랑 이야기"라고 소개했고, 김지민은 "나이가 들수록 옆에 누가 없으면 괜히 수명이 줄어드는 기분이 들 것 같다"고 거들었다.

이에 김승우와 홍경민은 때를 놓치지 않고 "그래서 연애를 시작한 건가? 건강이 안 좋아져서?"라며 김지민의 공개 연인 김준호를 소환했다. 김지민은 예상치 못한 질문에 당황했고, 세차게 손사래 치며 반박하지만 결국 "그런 건 아닌데 외로우면 아프다"고 답해 주위를 폭소케 했다.

또한 김지민은 실제 경험에서 나온 연애 꿀팁을 거침없이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어 김승우는 "캠핑 자주 하시냐"고 물었고, 김지민은 "캠핑장에 장박을 칠 정도"라며 "'그분'과도 캠핑장에서 사랑을 싹 틔웠다"고 말하며 김준호와의 실제 '썸' 스토리를 풀어놨다. 또 그는 "캠핑할 때는 오롯이 상대에게 집중되기 때문에 사랑의 감정이 생길 수밖에 없다"며 "썸 타는 사이라면 캠핑 데이트를 강추한다"고 경험에서 나온 팁을 아낌없이 전수했다.

'캠핑 인 러브'는 사랑에 대해 겪을 만큼 겪어본 '찐' 어른들의 인생 2막 여행 메이트 찾기 프로그램으로 이날 오후 10시20분 처음 방송된다.

aluemchang@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