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엔저 누리자”···日 항공권 코로나 전보다 4배 인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G마켓, 해외항공권 판매 분석

급부상 여행지 1~5위 모두 일본

‘일본 여행 전용관’ 등 상품 강화

서울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연말 해외여행지로 일본이 급부상하고 있다. 엔저 현상으로 경제적인데다가 지리적으로 가깝고 무비자 입국이 허용되면서 일본 여행을 떠나는 경우가 많아지고 있다.

G마켓은 코로나19 팬데믹 이전인 2019년 같은 기간과 비교해 최근 한 달간(10월 28일∼지난달 27일) 해외항공권 판매가 증가한 여행지 1∼5위 모두 일본이 차지했다고 1일 밝혔다.

오사카가 366%로 매출 신장률이 가장 높았고, 이어 삿포로(305%), 후쿠오카(242%), 도쿄(210%), 오키나와(109%) 순이었다. 필리핀 보홀, 일본 나고야, 태국 치앙마이, 태국 방콕, 몰디브가 각각 6∼10위를 차지했다.

일본 여행이 인기가 많은 데에는 무비자 입국이 가능하고 엔저 현상이 맞물린 점이 주효했지만, 여기에 더해 관광, 미식, 쇼핑 등 즐길 거리가 많고 온천 등 겨울 레저도 즐길 수 있기 때문으로 보인다.

이 같은 일본여행의 인기에 G마켓은 일본여행 전용관 판매 상품을 강화해 지역별 항공권, 가격대별 인기 호텔·에어텔 등을 특가에 판매한다. ‘쇼핑-도쿄’, ‘음식-오사카’, ‘온천여행-후쿠오카’, ‘겨울감성-삿포로’ 등 여행지 콘셉트에 맞춘 지역별 인기 상품을 추천하고 명소를 소개하는 등 콘텐츠도 확대했다.

백주원 기자 jwpaik@sedaily.com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